2019.08.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7.6℃
  • 구름많음강릉 27.1℃
  • 구름많음서울 28.7℃
  • 구름조금대전 28.7℃
  • 구름많음대구 29.3℃
  • 구름많음울산 27.1℃
  • 흐림광주 28.2℃
  • 구름많음부산 27.1℃
  • 흐림고창 26.8℃
  • 구름조금제주 29.2℃
  • 구름많음강화 27.1℃
  • 구름조금보은 28.3℃
  • 구름조금금산 27.2℃
  • 구름조금강진군 ℃
  • 흐림경주시 27.4℃
  • 구름조금거제 27.9℃
기상청 제공

World

전체기사 보기

함부르크 배후지역 허브, 엘베항만주식회사

엘베강 상류 지역에 위치한 엘베항만주식회사는 함부르크 배후지역 환적 허브로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 마틴 루카트는 2016년부터 엘베항만주식회사의 대표가 되었으며 회사의 성장을 이끌고 있다. 엘베강에 위치한 환적 항만 2009년에 설립된 엘베항만주식회사의 주주 지분이 재할당되었다. 함부르크의 항만 회사 부스 포트 로지스틱스와 칼 로베르트 에켈만이 함께 설립했으나 탈퇴했다. 포츠담 철도회사가 이 지분을 인수하여 지분을 10%에서 66.7%로 늘려 주주가 되었다.엘베항만주식회사의 다른 주주로는 에거스 움벨트테크닉, 데베 트랜스포르테 및 에케하르트 스튀브너가 있다. 비텐베르게는 엘베강에 위치해있기 때문에엘베항만주식회사는 수로, 도로, 철도 운송이 모두 가능한 환적 항만으로 설계되었으며부스 포트 로지스틱스가 확장시켰다. 함부르크와 베를린의 두 대도시 사이에 있는 엘베강 상류의 다목적 터미널로서 내륙 수로 운송에 중점을 두었지만 아직 비즈니스에서 큰 부분을 차지하진 않는다. 루카트는 “작년에 선박으로 약 2,500톤, 철도 및 도로 환적에서 101, 423톤을 처리했다”고 말했다. 수로보다 철도 함부르크 외항에 대한 희망이 사라져 부스 포트 로지스틱스가 철수하고 포츠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