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흐림동두천 13.0℃
  • 흐림강릉 12.9℃
  • 서울 14.4℃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5.3℃
  • 울산 14.7℃
  • 흐림광주 15.5℃
  • 흐림부산 16.3℃
  • 흐림고창 14.3℃
  • 구름조금제주 17.8℃
  • 흐림강화 12.0℃
  • 흐림보은 14.3℃
  • 구름많음금산 13.7℃
  • 흐림강진군 15.9℃
  • 흐림경주시 14.2℃
  • 흐림거제 17.2℃
기상청 제공

항만

전체기사 보기

"2030년 해양수산 온실가스 70% 저감…저탄소·무탄소 선박 기술개발에 집중 투자"

지난 15일 해양수산부는 '제4차 기후변화대응 해양수산부문 종합계획'(2022~2026)을 발표하고 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NDC) 이행을 위한 구체적인 목표와 이행방안을 제시했다. '기후변화대응 기본계획'은 기후변화 정책의 목표를 제시하는 기후변화 대응의 최상위 계획으로서 총 17개 정부부처가 합동으로 수립하며,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따라 20년을 계획기간으로 5년마다 수립한다. 해수부는 지난 해 12월 수립한 '해양수산분야 2050 탄소중립 로드맵'의 이행을 위해 해운, 수산ㆍ어촌, 해양에너지, 블루카본, 항만 5개 부문에 대한 구체적인 탄소중립 이행방안을 발표했다. 해수부는 "지난 3차 계획(2016-2020) 때와 비교해 강도·빈도가 동시에 증가하는 이상기후로 기후위기 심각성에 대한 경각심이 높아진 점, 국제사회의 탄소중립 논의가 빠르게 진전되는 점을 고려해 새로운 과제들을 대폭 발굴했다"고 밝혔다. 우선, 해수부는 온실가스 배출량 감축을 위해 해운·항만·수산업 전반에서 저탄소·무탄소 에너지원 사용을 확대할 예정이다. 2025년까지 LPG·하이브리드 연료로 추진되는 저탄소 어선에 대한 연구 개발을 마친 뒤 2026년부터 보급을 시작한다. 저탄소·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