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15.8℃
  • 흐림강릉 24.2℃
  • 구름많음서울 17.0℃
  • 흐림대전 19.3℃
  • 구름많음대구 25.1℃
  • 구름많음울산 23.5℃
  • 흐림광주 19.9℃
  • 구름많음부산 20.3℃
  • 흐림고창 18.6℃
  • 구름조금제주 19.8℃
  • 구름많음강화 15.2℃
  • 흐림보은 19.5℃
  • 흐림금산 18.8℃
  • 구름많음강진군 18.1℃
  • 구름많음경주시 22.5℃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항만

BPA, 부산항 이용 선사 대표자 간담회 개최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첫 걸음, 對선사 대면 마케팅으로

URL복사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19일 서울에서 국적 및 외국적 선사 한국 대표자들을 초청하여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BPA는 이날 간담회에서 코로나19 이후 글로벌 물류대란으로 인한 부산항의 영향을 분석하고 터미널 적체 해소를 위한 노력과 신항 신규 부두 개발계획을 비롯한 부산항 현황을 공유하였다. 

 선사들은 현재 높은 터미널 장치율 해소를 위해 공 ‘컨’ 장치장을 확충해 줄 것을 요청하였고, 부산항을 환적 허브로 이용하는 고객으로서 신항 신규 터미널 적기 공급, ITT 운송 최소화를 위한 터미널 통합 추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하는 등 부산항 발전을 위한 다양한 의견들을 제시했다. 

 이에 BPA는 현재의 물류대란 해소를 위해 서 컨테이너 배후단지에 운영 중인 임시장치장을 추가로 확충하는 등 적극적인 공적 역할과 더불어, BPA에서 건설 중인 신규 터미널도 차질 없이 개발하여 선사들이 부산항을 더욱 편리하게 이용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임을 약속했다. 

 부산항만공사 강준석 사장은 “글로벌 물류 환경 모니터링을 강화하여 부산항의 변동성을 최소화하도록 노력하여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대응하고, 현장의 목소리가 부산항 운영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선사와의 소통을 더욱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